관심 지수를 소개합니다

조회 수가 높은 기사가 과연 좋은 기사일까? 사이트 방문자 숫자를 과연 믿을 수 있을까? 조회 수, 방문자 수 같은 통상적인 통계를 어디까지 믿어야 할지 진지하게 고민해 본 적이 있나. 없다면 … 관심 지수를 소개합니다 계속 읽기

소셜미디어가 저널리즘을 지배할까?

저널리즘은 이제 인터넷과 소셜미디어의 영향을 제외하고 말할 수 없을 정도로 밀접한 관계를 유지하며 변화하고 있다. 신문이나 방송 같은 전통적 뉴스 미디어가 새롭게 등장한 소셜미디어에 밀려서 사라져 간다는 말도 있으며, 그런 … 소셜미디어가 저널리즘을 지배할까? 계속 읽기

언론노조 총파업이 지키려는 가치

현대사회는 이미 정치 권력을 통해서 언론을 장악하던 히틀러 시대는 아니다. 오히려 정치 권력을 통한 통제보다 더 효율적인 방식이 바로 독점자본을 통한 통제다. 미국 폭스 뉴스의 선동적 방송은 히틀러 치하 독일방송을 능가한다.

실패에서 배우는 미디어 기업의 생존전략

미국 경제위기 속에서 미디어 기업들의 도산이 이어지면서, 과연 뉴스를 수집하고 보도하는 언론이 과거의 비즈니스 모델을 유지하면서 성공할 수 있을지에 대한 전망은 회의적이다. 따라서 많은 미디어 기업들은 달라진 미디어 환경에 적응하려고 다양한 실험을 필사적으로 거듭하고 있다.

미국 공화당의 확성기가 된 ‘폭스 뉴스’

폭스 뉴스와 같은 비민주적 뉴스의 가장 큰 문제는 현실을 왜곡한다는 점이다. 뉴스가 현실을 반영하지 않고 현실을 왜곡하는 순간 권력이 된다.  전직 폭스 뉴스 기자의 고백은 현실 왜곡의 한 단면을 명백히 보여준다.

시민 공론장을 막으려는 통제

인터넷 발달로 정치 풍경도 바뀌고 있다. 인터넷은 전통적 미디어가 담당했던 의제설정의 영역에 도전한다. ‘의제설정’이란 매스 미디어가 특정한 주제를 선택, 강조함으로써 수용자에게 중요한 의제로 인식할 수 있는 것을 말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