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 스타가 음악 방송을?

라디오 스타에서 이미 궁합을 맞춘 네 명의 진행자는 자연스럽게 특유의 색깔로 이 프로그램을 장식하고 있었다. ‘라디오 스타’ 스타일의 거친 질문을 마구 던진다. 즉흥적 진행의 방식을 ‘음악여행 라라라’에서도 그대로 느낄 수 있었다.

토크쇼의 새로운 장을 연 무릎팍도사

무릎팍의 매력이자 재미의 기본은 ‘솔직함’이다. 기존의 토크쇼는 특정 작품에 대한 홍보나 개인기를 바탕으로 한 농담이 주된 소재였다. 따라서 연예인 자신의 솔직한 생각을 드러낼 수 있는 여지가 거의 없었다.